문 대통령 "도쿄올림픽, 한국 고위급 참석할 것"(상보)

 
 
기사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10시 청와대 영빈관에서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 주제로 신년 기자회견을 가졌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7월에 열리는 일본 도쿄올림픽 참석과 관련해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참석했듯 일본 도쿄올림픽에도 한국 고위급이 참석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14일 오전 10시 청와대 영빈관에서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 주제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일본 기자의 '도쿄올림픽 참석'과 관련한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도쿄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한국도 노력할 것이다"라며 "한일 간의 관계개선과 교류를 촉진하는 계기로 삼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일본 교도통신 기자의 강제징용 문제와 관련한 질문에 문 대통령은 '피해자의 동의를 구해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이와함께 수출규제와 지소미아 문제도 일본의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이 일본을 가까운 이웃으로 여기고 있다는 자세는 확고하다"며 "국제경기가 어렵다. 양국이 힘을 합쳐서 대응해 나가야 할 시기이다. 수출규제를 통해서 한국 기업뿐만 아니라 일본 기업에도 어려움을 주는 것이 안타깝다. 수출규제와 지소미아 시급히 해결하면 양국 관계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강제징용과 관련해서는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한국은 계속 노력해왔다. 일본도 해법을 제시하면서 한국과 머리를 맞대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국의 해법만이 유일한 해법이 아니다. 일본도 수정안을 내놓아야 한다. 이를 함께 놓고 지혜를 모은다면 해결할 수 있다고 본다"라면서도 "중요한 것은 해법이 피해자의 동의를 받아야 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50.57상승 2.5218:01 01/17
  • 코스닥 : 688.41상승 1.8918:01 01/17
  • 원달러 : 1159.40하락 1.718:01 01/17
  • 두바이유 : 64.85상승 0.2318:01 01/17
  • 금 : 65.10상승 0.3618:01 01/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