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 모바일 편의점 선봬… AI 로봇이 배달

 
 
기사공유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가 AI 배달 로봇을 추가 도입해 호텔 내 ‘모바일 편의점’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

호텔은 지난해 3월, 케이로보컴퍼니의 자율 주행 배달 로봇을 도입한 바 있으며, 현재 호텔 로비 프런트 데스크에서 운영되고있는 코봇 (코트야드 로봇의 이름, Cobot) 1대 이외에 동일한 모델로 추가 1대를 도입해 운영 중이다.

모바일 편의점 로봇은 기존 호텔 내 어매니티 배달 서비스에서 추가 확장하여 손님들이 핸드폰으로 객실 내에서 간단한 스낵 및 생필품 등을 주문 가능하도록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를 탑재했다. 객실 투숙객들을 대상으로 제공되는 이번 서비스는 고객이 각 객실 내에 비치된 모바일 편의점 안내문의 QR 코드를 핸드폰으로 스캔하면, 바로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의 편의점에 접속 가능하다.

고객은 모바일 편의점에 자유롭게 접속해 실제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음식과 생필품을 비롯해 호텔의 미니바 아이템 등 원하는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주문된 상품은 로봇을 통해 객실 앞까지 배달된다.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는 호텔에 의한 판매 상품 업로드와 삭제가 자유자재할 뿐 아니라 판매 통계를 데이터화할 수 있어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기에 용이하다. 이 서비스 데이터를 바탕으로 여행객들을 위한 여행용 키트와 입욕제부터 비즈니스 고객을 위한 HDMI 케이블까지 호텔 고객들의 수요를 파악해 호텔에 가장 최적화된 모바일 편의점을 구축할 예정이다. 예를 들면 일반 편의점이나 호텔 미니바에서 만나보기 어려웠던 호텔 프로모션 상품, 호텔 제작 굿즈 등 이색적인 상품들도 추가될 예정이다.

호텔 운영 총괄 김관우 이사는 “호텔 내에 없는 부대시설인 편의점을 찾는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모바일 편의점을 론칭하게 되었다”라며 이번 프로젝트의 기획 배경을 전했다. 또한, 그는 “모바일 편의점 서비스가 기존 객실 내 미니바 역할을 대체하는 동시에 매출 확대 효과도 가져올 것으로 전망하며, 앞으로 고객들의 구미에 맞춘 상품들을 더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3.61상승 24.5723:59 02/25
  • 코스닥 : 656.95상승 17.6623:59 02/25
  • 원달러 : 1210.30하락 9.923:59 02/25
  • 두바이유 : 56.30하락 2.223:59 02/25
  • 금 : 54.48하락 0.1623:59 02/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