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총 “신격호 별세 애도… 우리나라 경제발전 큰 기여”

 
 
기사공유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19일 별세했다. / 사진=롯데지주
한국경영자총협회는 19일 신격호 롯데그룹 회장이 별세 한 데 대해 깊은 애도를 표했다.

경총은 이날 코멘트를 통해 “경영계는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의 별세 소식에 심심한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신 명예회장은 해방 직후인 1948년 일본에서 롯데그룹의 창업 기틀을 다진 이후 1965년 한·일국교 정상화를 계기로 기업보국의 기치 아래 모국산업에 투자했다”며 “국내 유통·관광 산업의 현대화를 구축하는 등 우리나라 경제발전에 큰 기여를 했다”고 고인의 업적을 기렸다.

또 “고인께서 롯데그룹을 성장시키면서 보여주신 열정과 도전정신은 지금까지도 많은 기업인들에게 큰 울림을 주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경영계는 ‘품질본위와 노사협조로 기업을 통하여 사회와 국가에 봉사하겠다’는 고인의 말씀과 기업가정신을 본받아 우리 국가 경제와 산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79.04하락 83.818:01 02/24
  • 코스닥 : 639.29하락 28.718:01 02/24
  • 원달러 : 1220.20상승 1118:01 02/24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1 02/24
  • 금 : 56.41하락 0.5118:01 02/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