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얀 속살이 '아찔'… 치어리더의 달콤한 유혹

 
 
기사공유
서현숙. /사진=맥심 제공

‘단발머리’ 서현숙이 맥심 표지 화보를 깜짝 공개했다. 2개 버전의 표지에서 서현숙은 발랄하고 귀여운 치어리더와 원숙미, 관능미 넘치는 모습으로 등장한다.

맥심 표지 촬영장에서 서현숙은 특유의 활발한 에너지로 현장의 분위기를 이끌었다. 서현숙은 치어리더 콘셉트 외에도 섹시한 원피스, 핫팬츠 등 다양한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본인의 매력을 화보에 고스란히 담았다.

서현숙은 자신의 인기 비결에 대해 묻자 "노란 단발머리 때문에 유독 눈에 띄어 그런 것 같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어린 후배 치어리더들을 보면 위기의식이 생기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독보적인 매력으로 승부하겠다. 쉽게 깨지지 않을 것"이라며 강한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서현숙하면 떠오르는 발목의 매력에 대해 "내 발목은 국보급이다. 이렇게 한 손으로 딱 잡힌다"며 "몸선이 예쁘다는 이야기를 종종 듣는다"고 웃으며 덧붙였다. 
 

  • 50%
  • 50%
  • 코스피 : 2195.50하락 14.8415:30 02/20
  • 코스닥 : 681.66하락 3.1215:30 02/20
  • 원달러 : 1198.70상승 9.415:30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5:30 02/20
  • 금 : 56.39상승 1.2815:30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