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관종이에요"… 구혜선 글에 팬이 남긴 말

 
 
기사공유
배우 구혜선.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구혜선이 ''관종' 구혜선에게 전하는 말'에 대해 감사함을 전했다.

구혜선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따뜻한 글.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캡처본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구혜선 갤러리에서 올린 것으로 추정되는 글이 담겼다. 이 글에는 "'관'심과 사랑이 목마른 그대에게 전한다. '종'일 누군가에게 아픔을 털어 내야만 살 수 있을 것 같은 그대에게 전한다"며 "그대는 결코 혼자가 아니다. 아직도 그대를 아끼고 사랑하는 이들은 주위에 많다. 부디 혼자라는 생각은 하지 마시고 ,언제든 마음 속 이야기를 해달라. 그대의 마음에 평온함이 깃들길 바라며, 짧은 글 한 편 전해드린다"라고 적혔다.

한편 구혜선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관종이에요. 사랑해주세요"라는 글을 올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98.15하락 12.1911:05 02/20
  • 코스닥 : 680.89하락 3.8911:05 02/20
  • 원달러 : 1195.90상승 6.611:05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1:05 02/20
  • 금 : 56.39상승 1.2811:05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