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WTI, 과잉공급 우려에 급락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는 원유시장 내 과잉공급 우려가 부각되며 2%대 급락했다.

2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배럴당 1.64달러(-2.8%) 급락한 56.7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주 국제에너지기구(IEA)은 월간보고서를 통해 러시아 등 산유국(OPEC+)의 추가 감산에도 과잉공급이 이어질 것이라고 언급한 가운데 파티 비롤 IEA사무총장은 올 상반기 원유시장에 대해 일평균 100만배럴 초과공급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안예하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우한 폐렴으로 원유 수요가 약화될 수 있다는 우려도 유가 하락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금은 달러가 약세를 보였지만 이번주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회의와 다음주 미 연방준비제도의 FOMC를 앞둔 경계감에 소폭 하락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9.04하락 83.818:01 02/24
  • 코스닥 : 639.29하락 28.718:01 02/24
  • 원달러 : 1220.20상승 1118:01 02/24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1 02/24
  • 금 : 56.41하락 0.5118:01 02/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