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댓글논란 해명 "이제 그만 화 풀어요"(전문)

 
 
기사공유
배우 공효진이 옛날 드라마 소환을 자제해달라고 부탁한 이유를 밝혔다. /사진=매니지먼트숲 제공

배우 공효진이 옛날 드라마 소환을 자제해달라고 부탁한 이유를 밝혔다.

23일 공효진은 자신의 SNS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였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하다.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한다"고 강조하며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공효진은 KBS2 드라마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SNS에 올린 팬 계정을 찾아가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돼요? 부탁할게요"라고 댓글을 남겼고, 이를 두고 누리꾼 사이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이하 공효진 SNS 글 전문이다.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였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해요.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합니다.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어요.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합니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162.84하락 32.6618:03 02/21
  • 코스닥 : 667.99하락 13.6718:03 02/21
  • 원달러 : 1209.20상승 10.518:03 02/21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3 02/21
  • 금 : 56.41하락 0.5118:03 02/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