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연휴 셋째날, 전국이 흐림·일부 지역 비

 
 
기사공유

26일 전국이 흐린 가운데 따듯한 날씨가 지속되겠다./사진=뉴스1DB
설 연휴 셋째날인 26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제주도, 강원영동 등 일부 지역에는 비가 오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제주도·강원영동·경북동해안은 흐리겠다.

이날 오후부터 일부 지역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에는 27일까지 30~80mm, 강원영동, 경북동해안, 전남, 경남 지역에는 20~60mm이 내리겠다.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지역에는 5mm 내외로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4도에서 0도, 낮 최고기온은 8도에서 13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는 오전 충청남도와 전라북도는 '나쁨', 그 밖의 전국은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다. 오후 들어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 될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저기압이 동해상으로 느리게 이동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장기간 비나 눈이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강수량과 적설이 증가될 수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예보, 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43하락 0.9110:46 02/20
  • 코스닥 : 683.91하락 0.8710:46 02/20
  • 원달러 : 1195.30상승 610:46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0:46 02/20
  • 금 : 56.39상승 1.2810:46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