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렴 옮을라"… 북한, '베이징~평양' 항공편 중지

 
 
기사공유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평양과 베이징을 오가는 항공편을 중단했다./사진=뉴시스

북한이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베이징~평양 항공 운항을 중지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5일 ‘신형코로나비루스에 의한 피해 확대’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최근 신형코로나비루스에 의한 피해가 확대되고 있다"면서 "여러 나라 언론에서 세계 경제에 미칠 영향이 지난시기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사스)의 전파 때보다 클 수 있다고 보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국 내 당국자를 인용해 “감염자들이 3∼5일 이후 호흡이 가빠지거나 가슴이 답답해지며 심각할 경우 호흡부전, 쇼크 등을 일으키기 때문에 초기증상이 나타나는 즉시 치료를 받을 것”을 당부하며 “지금 세계 각지의 출입국 검열 초소들과 비행장들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으로 인한 전염성 페염을 막기 위해 보다 엄격한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북한은 베이징과 평양을 오가는 ‘에어차이나’ 항공편을 잠정 취소하고 북한 내 외국인들의 중국 여행을 금지했다. 중국을 통하는 국경 검문도 엄격해져 사실상 중국과의 인적 교류도 잠정 중단된 상태로 알려졌다.

북한 주재 러시아대사관은 지난 24일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23일 북한 외무성으로부터 2월 10일까지 중국 항공인 '에어차이나'가 베이징과 평양 간 항공편을 취소한다는 공지를 받았다"면서 "중국에서 북한으로 입국이 전면 금지됐다"고 확인했다. 다만 "중국을 경유하지 않을 경우 블라디보스토크를 통한 출입국에는 제한이 없다"고 밝혔다.
 

전민준 minjun84@mt.co.kr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9.04하락 83.818:01 02/24
  • 코스닥 : 639.29하락 28.718:01 02/24
  • 원달러 : 1220.20상승 1118:01 02/24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1 02/24
  • 금 : 56.41하락 0.5118:01 02/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