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평년보다 맑고 온화 … 전국에 눈·비 내려요

 
 
기사공유
/사진=뉴스1 DB

설 연휴 마지막날이자 월요일인 27일은 전국 곳곳에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경상 내륙, 울릉도·독도, 전남, 전북, 중부지방에 비 또는 눈이 내릴 전망이다. 비와 눈은 28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28일까지 예상되는 강수량은 ▲제주도 50~100㎜ (제주 산지 150㎜ 이상) ▲강원 영동·경상 해안 30~80㎜ (많은 곳 100㎜ 이상) ▲전남·경상 내륙·울릉도·독도 20~60㎜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과 전북 5~30㎜ 정도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산지 5~30㎝ ▲경북 북동 산지 1~5㎝ ▲강원 영서 1㎝ 내외다.

기온은 평년 보다 최대 10도나 높아 온화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 5~11도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4도 ▲춘천 2도 ▲강릉 3도 ▲대전 7도 ▲대구 7도 ▲부산 9도 ▲전주 6도 ▲광주 8도 ▲제주 10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인천 6도 ▲춘천 6도 ▲강릉 7도 ▲대전 7도 ▲대구 7도 ▲부산 10도 ▲전주 7도 ▲광주 8도 ▲제주 12도로 예상된다.

대기질도 양호할 전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은 전국의 대기순환이 원활한 데다 비와 눈으로 대기가 깨끗해지면서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가 전역에서 '좋음' 단계를 나타낼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1~2.5m, 남해 앞바다에서 2~5.5m, 동해 앞바다에서 1.5~6m,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4m, 남해와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6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28일까지 강원 영동, 경상 해안, 제주도에 많은 비가 오겠고 강원 산지에도 눈이 많이 쌓이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며 "동해안과 남해안 및 제주도에는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해상 교통안전과 시설물 관리에도 신경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95.50하락 14.8415:30 02/20
  • 코스닥 : 681.66하락 3.1215:30 02/20
  • 원달러 : 1198.70상승 9.415:30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5:30 02/20
  • 금 : 56.39상승 1.2815:30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