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9일 中우한시 고립 우리국민 전세기로 철수

 
 
기사공유
정부가 봉쇄된 중국 우한시 거주 우리 국민을 빠르면 이달 29일 전세기편으로 철수시킨다. 27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서 마스크를 쓴 관광객들이 입국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 김휘선 기자 hwijpg@

정부가 중국 우한시에 고립된 유학생 등 우리 국민을 빠르면 이달 29일 전세기로 철수시킬 예정이다. 전세기에는 우리 국민 가족이라도 중국인이거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탑승이 안된다.

주우한총영사관은 27일 홈페이지를 통해 전세기 탑승 신청 공지문을 띄워 자정 5분 전까지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총영사관은 우리 국민 가족이라도 중국 국적자의 경우 전세기에 탑승할 수 없다고 제한했다.

37.5도 이상 발열과 구토, 기침 등을 보이는 의심증상자 역시 중국 정부에 의해 우한에 격리 조치될 예정이라고 총영사관은 설명했다. 봉쇄 조치가 내려진 중국 우한시에 체류하고 있는 우리 국민은 600여명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유학생을 포함해 귀국을 원하는 우리 교민 가운데 확진자나 의심 환자는 없다면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잠복기를 고려해 귀국민들에 대해 최소 14일 간 국가지정시설에서 격리토록 할 방침이다.

이미 우한 영사관을 폐쇄한 미국은 내일(28일) 전용기로 자국민을 이송키로 했다. 프랑스, 일본 등도 전세기를 보낼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2195.50하락 14.8418:03 02/20
  • 코스닥 : 681.66하락 3.1218:03 02/20
  • 원달러 : 1198.70상승 9.418:03 02/20
  • 두바이유 : 59.12상승 1.3718:03 02/20
  • 금 : 56.39상승 1.2818:03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