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영 아나운서, SBS 떠난다… "오는 일요일까지"

 
 
기사공유
박선영 아나운서가 SBS를 떠난다. /사진=SBS 제공

박선영 SBS 아나운서가 퇴사한다고 밝혔다.

28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박 아나운서가 그룹 스윗소로우 멤버 송우진과 함께 화요 코너 '팝콘 오빠, 영화음악 씹기'를 진행했다.

박 아나운서는 이날 "시간이 너무 잘 간다. 1월의 마지막 주가 됐다"며 "이 시간이 오지 않았으면 했는데 이번주는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마지막 인사를 드리는 한 주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저의 퇴사가 결정됐다. 그래서 오는 일요일까지만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다. 작별 인사를 최대한 미루려고 했다. 그리고 제 입으로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는데 어제 스포일러가 됐다고 들었다. 속상하고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박 아나운서는 또 퇴사 사실을 늦게 알린 이유에 대해 "오랜 시간 함께해주신 게스트분들과도 인사를 나눠야 했다"고 양해를 구했다.

앞서 지난해 12월24일 SBS 측 관계자는 "박 아나운서가 사직 의사를 밝혔다"며 "현재까지 확정된 사실은 없다"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내놓은 바 있다.

한편 박 아나운서는 지난 2007년 SBS 15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접속 무비월드' ,'좋은 아침 플러스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았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84하락 32.6618:03 02/21
  • 코스닥 : 667.99하락 13.6718:03 02/21
  • 원달러 : 1209.20상승 10.518:03 02/21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3 02/21
  • 금 : 56.41하락 0.5118:03 02/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