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값 3주 연속 하락…리터당 1552.6원

 
 
기사공유
사진=뉴스원

전국 휘발유값이 3주 연속으로 하락세를 기록했다.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2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10.7원 하락한 리터당 1552.6원을 기록해 가파른 하락세를 보였다고 15일 밝혔다. 

지난주에도 전주 대비 6.7원 하락해 하락폭이 컸는데 둘째주에는 하락 폭이 더 커진 것. 경유 판매가격도 전주보다 12.2원 내린 리터당 1379원을 기록했다. 경유도 하락폭이 지난주보다 더 커졌다.

지역별 휘발유 가격을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에서 리터당 전주 대비 10.2원 하락한 리터당 1627.1원을 했고, 최저가 지역인 부산에서는 전주 대비 17.5원 하락한 리터당 1520원의 수치를 보였다.

상표별 가격을 보면 SK에너지 휘발유가 리터당 1564.1원을 기록해 가장 높았고, 자가상표가 1529.7원으로 가장 낮았다. 경유 가격에서도 SK에너지가 리터당 1391.2원을 기록해 가장 높은 가격을 나타냈고, 자가상표는 1351.5원으로 가장 낮은 가격을 보였다.
 

  • 0%
  • 0%
  • 코스피 : 1987.01하락 67.8818:03 02/28
  • 코스닥 : 610.73하락 27.4418:03 02/28
  • 원달러 : 1213.70하락 3.518:03 02/28
  • 두바이유 : 50.52하락 1.6618:03 02/28
  • 금 : 49.05하락 1.5718:03 02/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