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EU '에어버스 보복관세' 10%→15% 인상

 
 
기사공유
미국 무역대표부(USTR)가 홈페이지에 게재한 보도자료./사진=USTR 홈페이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유럽 최대 항공기 제조업체 에어버스의 항공기에 대한 추가 관세를 기존 10%에서 15%로 인상하기로 했다. 유럽연합(EU)가 에어버스에 불법 보조금을 지급해 미국 최대 항공기 제조업체 보잉사에 손실을 야기했다는 이유에서다.

14일(현지시간) 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홈페이지에 게재한 보도자료를 통해 "EU에서 수입하는 항공기에 부과되는 추가 관세율을 현재 10%에서 15%로 인상한다"고 공지했다.

USTR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앞서 미국은 EU와 프랑스, 독일, 스페인, 영국이 에어버스에 불법 보조금을 지급했다는 의혹을 제기해 지난해 10월 세계무역기구(WTO)로부터 750억달러 규모 상품에 대한 보복 관세를 취할 권한을 부여 받았다.

이에 따라 미국은 지난해 10월 영국과 프랑스, 독일, 스페인에서 생산된 항공기에 10% 추가 관세를 부과한 바 있다.

NYT는 이번 관세 부과는 지난 15년간 지속된 미국과 유럽간 항공기 보조금 분쟁에 따른 것이라면서 유럽이 보조금을 없애거나 양국 정부가 타협안을 마련할 때까지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진은혜 verdad8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머니S 진은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87.01하락 67.8818:03 02/28
  • 코스닥 : 610.73하락 27.4418:03 02/28
  • 원달러 : 1213.70하락 3.518:03 02/28
  • 두바이유 : 50.52하락 1.6618:03 02/28
  • 금 : 49.05하락 1.5718:03 02/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