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라카미 하루키 신작 '돌풍'

 
 
기사공유
출간 전부터 화제가 된 무라카미 하루키의 새 책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가 교보문고(대표 허정도)에서 2시 현재 3850부가 판매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인터넷교보문고를 통한 예약판매분 3000부에 이어 오늘 현재까지 판매분 500부,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 300부, 강남점에서 50부를 합한 수치이다. 오늘 중으로 교보문고 영업점으로 순차적으로 책이 입고될 시 앞으로 1000부는 더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하루키의 새 책은 교보문고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선착순으로 사인본을 증정하기도 했다. 평소 자신의 책에 사인을 거의 하지 않는 작가의 희귀 사인본을 받기 위해 교보문고 광화문점은 새벽 5시부터 기다린 독자가 있었으며, 판매전부터 책이 들어오기를 기다리는 독자들로 장사진을 이루었다.

하루키의 새 책은 약 58.9%의 비율로 남성보다 여성이 더 많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는 20대가 22.0%, 30대가 51.6%, 40대가 19.7%순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2388.71하락 17.7923:59 09/23
  • 코스닥 : 648.95하락 12.1623:59 09/23
  • 원달러 : 1136.50상승 3.823:59 09/23
  • 두바이유 : 54.66상승 0.0123:59 09/23
  • 금 : 1297.50상승 2.723:59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