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쩍 더워진 날씨에 노출 패션 관심…보일듯 말듯 '시스루 룩'

 
 
기사공유
계절의 변화는 여성들의 옷차림에서 가장 먼저 느껴진다. 작년에 비해 올해는 고온화 현상으로 일찍부터 한 낮에 초여름 같은 날씨가 계속되면서 여성들의 옷차림이 더욱더 가벼워졌다.

이에 노출패션에 대한 관심도 일찍 시작되었고 벌써 아스라이 비치는 시스루 패션이 각광받고 있다.

그런데 이제까지 시스루 패션은 단순히 시어 소재를 이용한 속살이 비치는 실루엣으로 몸매를 드러내어 섹시한 매력을 어필했다면, 올해에는 오간자, 실크, 시폰, 레이스, 펀칭 크로셰 등 소재와 컬러도 다양해 선택의 폭이 넓어졌고, 이에 노출에 대한 부담도 한층 덜어냈다.

청순하게 때로는 섹시하게 레이스 시스루
▲왼쪽부터 프론트로우by더블유컨셉, 주크 , 세르지오로시by엘본더 스타일
2014 S/S런웨이를 보면 전체적으로 로맨티시즘을 강조한 가운데 ‘레이스(LACE)’ 아이템을 내세운 브랜드가 꽤 많이 보인다. 대표적인 예로 버버리 프로섬(Burberry Prorsum)은 레이스 톱과 레이스 맥시 스커트를 통해 로맨틱 무드를 극대화 시켰으며, 발망(BALMAIN)에서는 특유의 시크함에 플라워 패턴의 레이스 톱을 매치하여 페미닌한 감성을 더했다.

그런데 레이스는 여성들의 관능미와 페미닌 수치를 최대로 끌어올려 주는 가장 확실한 아이템임에는 틀림없지만, 여심을 사로잡은 그 매력만큼이나 스타일링도 매우 까다로워 선택에 신중을 필요로한다.

레이스 아이템이 전적으로 바디라인에 그 성패가 달렸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더 중요한 것은 레이어링에 있다. 레이스야말로 스타일링에 따라 로맨틱한 룩은 물론이고 센슈얼리티 하거나 시크하게도 변신 가능한 다재 다능한 아이템이기 때문이다. 간단하게 말해서 톤 다운된 색상과 매치하면 실패할 확률이 낮으며, 투 머치 스타일만 피했다면 반은 성공한 것이나 다름 없다.

이번 시즌 프론트로우by더블유컨셉에서 선보인 맥시 길이의 레이스 스커트는 시크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롱 앤 린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어 레이스 스타일링 초보자도 손쉽게 따라 할 수 있다.

▶펀칭 크로쉐
▲왼쪽부터 타스타스, 타스타스, 로베르 끌레제리by엘본더 스타일
어 소재를 이용한 시스루 룩 뿐만 아니라 옷에 작은 구멍을 뚫은 펀칭 레이스나 마치 컨트리풍의 커튼과 식탁보를 잘라 만든듯한 크로쉐 레이스(손으로 직접 뜬 모티브 뜨개 레이스)가 재조명 되고 있다.

펀칭 레이스와 크로쉐 레이스 아이템은 그 자체만으로도 시원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을 주는데, 화이트 컬러를 선택하면 더욱 청순하고 소녀적인 분위기를 줄 수 있으며, 특히 프린지가 달린 튜닉 탑과 같은 아이템은 보헤미안 무드의 빈티지 소녀 룩을 완성 할 수 있다. 

영 캐릭터 캐주얼 브랜드 타스타스(TASSE TASSE)의 스퀘어 형태의 펀칭 아일렛 라이더 스타일의 재킷은 걸리쉬 하면서도 스포티한 감성을 잘 표현했다. 

보일듯 말듯 베일에 가린 시어 시스루
▲왼쪽부터 르윗, 르윗, 오즈세컨
실크, 오간자와 같은 시어 시스루 아이템은 지난 시즌 섹시한 이미지에서 올 시즌 청순 하면서 모던한 이미지로 변신했다. 대표적인 예로 SPORTMAX나 J.W ANDERSON, CELINE등의 컬렉션을 보면 알 수 있듯이 뉴트럴 컬러로 모던하면서도 슬릭하게 제안되어 90년대 란제리의 느낌을 표현하였다.

특히 이번 시즌 실크는 보디라인을 타고 흐르는 유연한 터치를 바탕으로 전개되는데, 크레이프, 테크노새틴 등의 다채로운 광택 감으로도 색다르게 표현되고 있다.

이런 시어 시스루 룩의 은근슬쩍 비치는 노출이 걱정이라면 시스루 레이어링에 도전해보자. 프린트 원피스에 시스루 프린트 원피스를 겹쳐 입으면 두 가지 패턴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재미있는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이런 레이어드 룩은 걷거나 움직일 때 마다 프린트가 교차되면서 리드미컬 하면서도 생동감 넘치는 매력을 발산할 수 있다. 레이어드 룩이 다소 어렵다면 속옷이 어느 정도 노출이 된다는 점을 감안해 속옷의 컬러나 속옷의 어깨 끈의 디자인이 색다른 것을 선택하여 스타일에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도움말, 이미지제공=비주크리에이티브파트너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39.90상승 12.7318:01 08/19
  • 코스닥 : 594.65상승 3.0818:01 08/19
  • 원달러 : 1211.00상승 0.218:01 08/19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1 08/19
  • 금 : 58.20하락 0.1318:01 08/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