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경찰조사, 명예훼손 및 모욕 혐의 '피해자 자격'

 
 
기사공유
'전병욱 목사 경찰조사' /사진=홍대새교회 홈페이지 게시판 캡처

'전병욱 목사 경찰조사'

여신도 성추행 의혹을 받고 있는 홍대새교회 전병욱 목사가 명예훼손 고소 사건의 피해자 자격으로 경찰조사를 받게 됐다.

5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전병욱 홍대새교회 목사를 곧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앞서 홍대새교회 황모 목사 등은 지난해 말 교인 14명이 전 목사의 사과와 진실규명을 요구하며 시위를 벌이자 이들을 명예훼손 및 모욕 혐의로 고발했다.

경찰은 최근 피고발인들에 대한 1차 소환 및 서면 조사를 마무리했으며, 조만간 당사자인 전 목사를 불러 성추행 여부를 가릴 계획이다.

한 경찰 관계자는 이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명예훼손과 모욕죄는 반의사불벌죄에 해당하는 만큼 당사자인 전 목사의 의사를 확인해야 하고, 적시 사실의 허위 여부도 조사가 불가피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전병욱 목사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 교인 8명의 증언을 담고 있는 책 '숨바꼭질 스타목사 전병욱 목사의 불편한 진실'에 따르면 이들은 전병욱 목사가 여성 교인을 부른 뒤 바지를 벗고 엉덩이 마사지를 요구하기도 하고, 결혼식 주례를 부탁하러 교인이 찾아오자 방문을 잠그고 가슴과 엉덩이를 만지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피해 교인들은 전 목사에 대한 징계를 요구했지만 그에게는 아무런 징계 조치가 내려지지 않았다.
 

  • 0%
  • 0%


  • 코스피 : 2451.52상승 37.2423:33 02/24
  • 코스닥 : 874.78상승 4.5623:33 02/24
  • 원달러 : 1077.20하락 7.323:33 02/24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23:33 02/24
  • 금 : 1354.30상승 23.923:33 02/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