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교동계 "저쪽은 이름만 '더불어민주당'"

 
 
기사공유
'동교동계' '더불어민주당' '안철수 신당'

더불어민주당 내 원로그룹인 '동교동계'가 새해 1월 중순쯤 집단으로 탈당, '안철수 신당'에 합류할 것으로 보인다.

동교동계인 이훈평 전 의원은 30일 "우리가 탈당하는 것은 결정이 다 됐고 시간과 시기만 조율 중"이라며 "내년 1월10일에서 15일 사이에 탈당하게 될 것"이라 말했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이 전 의원은 "우선 대세인 '안철수신당'과 함께할 것"이라며 "나온 사람들마저도 흩어져 버리면 그것을 국민들이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발언, '야권 통합'에 기여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그는 또 "(신당세력과) 다 같이 연대해서 그야말로 '더불어' 정당을 만들어야 한다"며 "더불어 하지 않아서 이렇게 된 것 아니겠느냐. 저쪽은 이름만 '더불어민주당'"이라고 비판했다.

이 전 의원은 지난 18일 권노갑 고문이 문재인 대표에게 사퇴를 제안했던 사실에 대해 "권 고문이 엄청난 고민을 하면서, 주변에서 많은 욕을 먹으면서도 문재인 대표에게 '어떻게든 당이 깨져서는 안된다'고 설득했지만 문 대표 본인이 뿌리친 것"이라며 "그 때 이미 끝났다"고 단언하기도 했다.
'동교동계' '더불어민주당' '안철수 신당' 권노갑 상임고문(앞줄 가운데) 등 동교동계 인사들이 지난 7일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 입장하고 있다. /자료사진=뉴시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0.89하락 22.3512:14 11/20
  • 코스닥 : 658.47하락 4.0612:14 11/20
  • 원달러 : 1170.10상승 2.512:14 11/20
  • 두바이유 : 60.91하락 1.5312:14 11/20
  • 금 : 61.86하락 0.9812:14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