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무조정졸업자도 '중금리' 사잇돌대출 받는다

 
 
기사공유
/자료=금융위원회
금융정보가 부족해 대출을 받을 수 없던 채무조정졸업자들이 앞으로 저축은행에서 연 14%~19% 금리의 사잇돌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금융위원회는 오는 18일부터 25개 저축은행에서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중금리 대출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잇돌대출은 금리 사각지대를 메우기 위해 정부가 출시한 중금리 대출상품이다.

채무조정졸업자는 그동안 일정소득이 있어도 금융거래 이력이 부족해 사잇돌대출을 받을 수 없었다. 금융당국은 이들을 위한 별도의 신용평가모델을 적용해 연간 1500억원 한도로 사잇돌대출을 공급할 예정이다.

대상자는 채무조정을 졸업한지 3년 이내이면서 ▲5개월 이상 재직한 근로소득자(연소득 1500만원 이상) ▲6개월 이상의 사업소득자(연소득 800만원 이상) ▲1회 이상 연금 800만원 이상 수령한 연금소득자 등이다.

2개 이상 소득을 유지 중이라면 합산해 소득을 인정받을 수 있으며 국민연금 등 공적연금이나 건강보험료 납입 실적에 따른 환산소득도 인정받을 수 있다.

금리는 상환능력에 따라 연 14~19% 수준이며 대출한도는 1인당 최대 1000만원, 대출기간은 최장 5년, 원리금 균등 분할상환이다. 대출은 채무변제계획 이행 완료 확인서(개인워크아웃), 면책결정문(개인회생) 등 3년 이내 채무조정졸업을 확인하는 서류를 제출해야 가능하다.

금융위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금융사각지대에 놓인 6만여명의 채무조정졸업자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8.37하락 3.319:35 08/18
  • 코스닥 : 643.58상승 1.4719:35 08/18
  • 원달러 : 1141.30상승 4.119:35 08/18
  • 두바이유 : 48.65하락 0.8819:35 08/18
  • 금 : 1292.40상승 9.519:35 08/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