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앤씨미디어, 지난해 영업익 54억원… 전년비 47.1%↑

 
 
기사공유
코스닥 상장사인 디앤씨미디어가 두자릿수 성장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디앤씨미디어는 웹소설∙웹툰 제공업체로 지난해 매출액 265억원, 영업이익 54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각각 40.5%, 47.1%씩 상승했다고 13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45억원으로 전년 대비 50%가 넘는 성장률을 기록했다.

디앤씨미디어 관계자는 "웹소설 및 웹툰 시장의 성장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지난 4분기에 노블코믹스 2편, 오리지널 웹툰 1편을 새롭게 출시하는 등 작품 경쟁력을 지속 강화하고 있는 것이 매출 상승으로 직결됐다"고 설명했다.

디앤씨미디어는 현재까지 9편의 웹툰 라인업을 확보했고 올해 추가적으로 20여편의 신작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지난해 중국, 일본 등 해외시장에 첫 진출했던 '황제의 외동딸', '이세계의 황비'가 거둔 우수한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 다섯 편 이상의 작품을 추가적으로 해외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신현호 디앤씨미디어 대표이사는 "지난해 8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며 투자자와 약속했던 노블코믹스 출시 확대, 글로벌 시장 진출 등 경영 목표를 달성하고 매출 또한 시장 기대치에 부합할 수 있었던 것 같아 기쁘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51.52상승 37.2423:30 02/24
  • 코스닥 : 874.78상승 4.5623:30 02/24
  • 원달러 : 1077.20하락 7.323:30 02/24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23:30 02/24
  • 금 : 1354.30상승 23.923:30 02/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