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램 다희, 활동 재개 BJ로 데뷔… "노래 너무 하고싶었다"

 
 
기사공유
글램 다희 활동 재개. /사진=다희 인스타그램

배우 이병헌 협박녀로 알려진 글램 다희가 활동을 재개했다. 다희는 지난 1일 김시원이라는 이름으로 아프리카TV 개인 방송을 시작했다. 첫 방송에서 다희는 가수에서 BJ로 전향한 이유를 비롯해 근황 등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다희는 "아르바이트도 하고, 피팅모델 일도 하고 이것저것 하면서 지냈다"며 "그동안 노래가 너무 하고 싶었다. 친구들 도움을 받아 정식으로 개인방송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다희는 첫 방송을 끝난 뒤 지난 2일 SNS를 통해 "너무 정신없는 어버버한 첫방송 많은 분들 응원해주시고 시청해주셔서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해서 잘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다희는 지난 2014년 배우 이병헌과 술을 마시며 나눈 음담패설을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후 인터넷에 유포하겠다며 50억 원을 요구, 공갈미수 혐의로 입건됐다.

다희는 배우 이병헌으로부터 폭력행위등처벌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돼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았다가 항소심에서 집행유예 2년을 받았다.이 사건으로 다희가 속했던 글램은 해체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22상승 13.0218:01 09/16
  • 코스닥 : 638.59상승 8.2218:01 09/16
  • 원달러 : 1183.10하락 7.918:01 09/16
  • 두바이유 : 60.22하락 0.1618:01 09/16
  • 금 : 58.36하락 0.9618:01 09/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