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새로 나온 책

 
  • 강인귀|조회수 : 2,146|입력 : 2012.04.02 11:5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운동경기에는 홈 어드밴티지가 존재한다. 기후, 시차, 음식 등에 적응할 필요 없이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기 때문이다. 재테크에 있어 어드밴티지는 바로 트렌드를 예측하고 준비하는 것이다. 이 책은 향후 10년간 경쟁 우위를 차지할 수 있는 5가지 키워드로 지식, 세금, 부채, 위험, 보상을 꼽고 자세히 설명한다.

로버트 기요사키 지음 / 고영태 옮김 / 흐름출판 펴냄 / 1만5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임대수익 부자들

대부분의 사람들은 수익형 부동산과 자신은 상관없다고 생각한다. 수익형 부동산을 구입하는데 수억원 내지는 수십억원이 필요할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 책은 눈을 돌려 조금만 더 유연하게 투자 대상을 물색하고 꼼꼼히 분석한다면 1억원 혹은 그보다 적은 돈으로도 얼마든지 안정적인 월세 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며 그 방법을 알려 준다.

김종선 지음 / 타커스 펴냄 / 1만5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넥스트 차이나

대한민국의 전체 수출량의 4분의 1은 중국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이런 과다 의존은 중국의 성장이 주춤할 경우 심각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기에 이를 대체할 시장을 찾아야만 한다. 신흥국 중 빠르게 부상하는 29개국을 선정하여 넥스트 차이나로 명명하고 소비 패턴, 인구, 소득, 종교 등 다양한 기준과 방법을 통해 시장 상황을 입체적으로 분석했다.

삼성경제연구소 신흥시장연구팀 지음 / 삼성경제연구소 펴냄 / 1만3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지나간 것은 다 그리움이다

낭비로만 인지되었던 이웃집의 신발이 그들에게는 즐거움이며 삶의 보람이자 활력소가 되고 있음을 이해하지 못했던 자신을 돌이켜 보고, 삶을 업그레이드시켜 즐겁게 해주는 일상의 새로운 반려가 된 스마트폰에 대한 예찬을 전하는 등 은퇴한 가장이 바쁘게 살아오며 가슴 속에 품었던 회환을 털어놓는다.

이응수 지음 / 북캐슬 펴냄 / 1만2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울지마라, 이것도 내 인생이다

삶이 내 마음처럼 쉽지 않다. 일에 치이고 사람에 치일 때마다 막막함이 느껴 진다. 어디서부터 잘못되었고 무엇이 부족했기 때문인 것일까. 그러면 세상일에 크게 힘들어 하지 않고 행복이 넘치는 사람들은 어떻게 그럴 수 있는 것일까. 삶의 주인은 본인임을 일깨워 주는 24가지 마음 이야기를 통해 처방을 내놓는다.

오동명 지음 / 좋은날들 펴냄 / 1만28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세계박람회 100장면

1851년 런던 세계박람회에서 2012년 여수 세계박람회까지 161년간 지속된 박람회의 역사 속에서 저자의 기준에서 흥미롭다고 판단되는 100개의 박람회를 엄선해서 소개한다. 콜럼버스의 아메리카 발견 400주년 기념 ‘콜럼비아 세계박람회’, 한국에서는 처음 열린 ‘대전 엑스포’ 등을 다양한 시각 자료를 통해 생생하게 담았다.

이민식 지음 / 이담북스 펴냄 / 1만8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서울 누들로드

말도 다르고 입맛도 다른 사람들이 모여 사는 도시 서울. 이곳에서는 팔도의 국수는 물론 파스타와 일본 라멘, 홍콩 완탕면까지 각 나라를 대표하는 국수들까지 맛볼 수 있다. 이 책은 이중에서 매운맛이 특화되어 있다거나, 전통적인 맛을 재해석한 퓨전요리 등 어느 한분야에 집중하거나 개성이 넘치는 국숫집을 숨겨진 이야기와 함께 소개한다.

홍난영 지음 / 북웨이 펴냄 / 1만6000원.
 
[Book]앞으로 10년, 돈의 배반이 시작된다 外

첫인상은 항상 배신한다

많은 이들이 사람을 판단할 때 첫인상에 의존한다. 하지만 멋진 칼집 속에 날카로운 칼이 있는 것처럼 자신의 준수한 외모를 범죄에 악용하는 사례가 생각보다 많다. 前 FBI 프로파일러가 직감이나 첫인상이 얼마나 자주 위험에 빠뜨리는지를 분석하고, 올바른 판단을 내릴 수 있는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방법과 위험을 최대한으로 줄일 수 있는 안전 가이드를 제시한다.

메리 엘런 오툴 외 지음 / 유지훈 옮김 / 21세기북스 펴냄 / 1만4000원.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