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초코파이, 코코아, 설탕 등 주요 원료비 및 제조경비 급등으로..'가격올라'

 
  • 강동완|조회수 : 3,497|입력 : 2012.08.31 22:3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리온 초코파이, 코코아, 설탕 등 주요 원료비 및 제조경비 급등으로..'가격올라'
오리온 초코파이의 가격이 2008년 3월 이후 4년 6개월만에 조정된다. 오리온은 초코파이 가격을 개당 267원에서 333원으로 변경한다고 31일 밝혔다.
 
회사측은 초코파이의 주요 원료인 코코아가 지난 2008년 이후 177%, 설탕이 73% 오른 것을 비롯, 노무비 및 물류비도 각각 30% 이상 증가하는 등 원가 압박이 가중돼 부득이하게 가격을 조정할 수 밖에 없었다고 가격 인상 이유를 설명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서민 생활의 부담을 고려해 가격 인상을 최대한 자제했으나, 국제 곡물가 급등 및 원 부자재 비용, 유가, 물류비 등 전 부문에서 원가가 상승해 부득이하게 가격을 조정하게 됐다”며 “품질 개선 및 생산성 강화 등을 통해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이 되돌아 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