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호의 건강칼럼⑤] 단순한 팔꿈치 통증? 테니스 엘보와 골프 엘보 의심해봐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상호의 건강칼럼⑤] 단순한 팔꿈치 통증? 테니스 엘보와 골프 엘보 의심해봐야
팔꿈치 주변에 느껴지는 통증의 진단은 대개 테니스 엘보 혹은 골프 엘보다. 

는 운동할 때뿐 아니라 무거운 물건을 나르거나 반복적인 작업을 하는 등 팔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들에게 많이 나타나는 질환으로, 일반적으로 비슷한 증상을 나타내기는 하나 의학적으로 테니스 엘보는 '상완골 외측상과염', 골프엘보는 '상완골 내측상과염'으로 불린다.

테니스 엘보는 집안일을 많이 하는 가정주부에게서 흔히 발견되는 질환으로 손목을 손등으로 젖히는 역할을 하는 근육이 팔꿈치 외측에서 시작하는 부위에서 퇴행성 변화나 파열이 일어나면서 발생하는 질환이다. 골프 엘보는 이와 반대로 골프스윙이나 수영의 배영, 테니스의 서브 시 손을 뒤로 빼내는 동작 등 전완의 굴곡근군을 사용하는 동작에 의해 팔꿈치의 내측에서 시작하는 부위에서 마찬가지로 퇴행성 변화나 파열이 생기는 질환이다.

때문에 테니스 엘보의 경우 주로 팔꿈치의 바깥쪽에 나타나며, 골프 엘보는 팔꿈치 안쪽에서 통증이 일어난다.

뿐만 아니라 요즘에는 배드민턴이나 탁구, 골프 등 팔을 많이 사용하는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운동선수가 아니더라도 팔꿈치 관절에 손상을 입는 환자들 또한 늘어나고 있는데, 난치성 질환으로 쉽게 치료하지 못하는 환자들도 많다.

따라서 물수건을 짜기가 어렵고, 심할 경우 악수나 머리를 빗는 등의 가벼운 일에서도 통증이 생길 시 테니스 엘보 혹은 골프 엘보를 의심하고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팔꿈치 질환은 관절 초음파 영상을 통해 인대의 변성 및 파열 여부를 빠르고 쉽게 진단할 수 있으며, 손상된 인대에 삼투압 용액을 주입하여 인대를 재생시키고 튼튼하게 만들어 주는 프롤로 인대강화주사를 통해 근본적인 치료가 가능하다.

[유상호의 건강칼럼⑤] 단순한 팔꿈치 통증? 테니스 엘보와 골프 엘보 의심해봐야


이처럼 두 질환 모두 인대와 힘줄에 변성과 파열이 생긴 증상으로, 치료를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조기치료와 팔꿈치 관절의 휴식이다.

또한 치료 후 재발을 막기 위해서는 운동 전후 또는 평소에 가벼운 스트레칭을 꾸준히 하는 것이 좋으며, 보호대를 착용하여 팔꿈치의 하중을 분산시켜주는 것도 테니스 엘보나 골프 엘보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23:59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23:59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23:59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23:59 01/18
  • 금 : 55.39하락 0.3123:59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