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어린이를 위한 웰빙 초콜릿 ‘키즈트리’ 출시

합성첨가물 ZERO, 우유 UP, 설탕과 카카오 DOWN

 
  • 머니S 강동완|조회수 : 6,318|입력 : 2013.02.18 12:0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제과(대표이사 김용수)가 어린이를 위한 웰빙 브랜드 ‘키즈트리’(KidsTree)를 선보였다.

‘키즈트리’는 합성첨가물을 사용하지 않고, 기존 밀크초콜릿보다 카카오 함량과 설탕 함량을 각각 60%, 30% 줄였다. 반면에 식감과 영양을 고려해 우유 함량은 30% 높이고 곡물, 채소, 과일 등을 첨가해 성장기 어린이에게 좋다.

롯데제과, 어린이를 위한 웰빙 초콜릿 ‘키즈트리’ 출시

‘키즈트리’는 4종이다. ‘초코토끼와 오독오독당근 호박’(60g)은 비스킷에 당근과 호박을 넣고 초콜릿을 씌운 초콜릿이다. ‘초코토끼와 새콤달콤 블루베리치즈’(73g)는 치즈가 함유된 화이트초콜릿에 블루베리를 넣고 초콜릿을 입힌 제품이다.

 

‘초코토끼와 바삭바삭 오곡’(80g)은 초콜릿 속에 쌀 보리 현미 찹쌀 콩 다섯가지 곡식과 화이트 초콜릿이 들어 있는 제품이다. ‘초코토끼와 보들보들 밀크볼’(56g)은 화이트초콜릿을 밀크 초콜릿으로 씌운 초코볼 제품이다. 

‘키즈트리’는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재미성을 살리기 위해 포장디자인에 토끼와 참나무 캐릭터를 도입하고, 토끼가 등장하는 3컷 만화도 실었다. 제품명도 대표이름인 ‘키즈트리’ 아래 ‘초코토끼~’ 라는 이름을 붙여 친근감을 더했다. 키즈트리 포장디자인은 프랑스 디자인 전문회사에서 설계했다.

롯데제과는 2월말부터 토끼 캐릭터와 어린이들이 등장하는 텔레비전 광고도 방영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