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사철 맞아 차량용 목캔디 나왔다

 
  • 강동완|조회수 : 2,605|입력 : 2013.03.14 10:0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제과(대표이사 김용수)는 환절기와 황사철을 맞아 운전자를 위한 차량용 목캔디를 선보였다.

차량용 목캔디는 모과 함유량이 기존 목캔디에 비해 10% 더 높고, 용기를 원통모양으로 만들어 자동차 컵홀더에 잘 들어가게 설계했다. 
황사철 맞아 차량용 목캔디 나왔다

이지패션캡으로 쉽게 뚜껑을 열수 있고, 팝아트와 일러스트, 문양 등 예술성을 더해 10종의 디자인을 선보였다. 또 용기는 액세서리 소품함 등으로 재활용 할 수 있다.

차량용 목캔디는 날씨가 풀리면서 창문을 열고 운전할 기회가 많은 운전자들이 황사, 매연, 미세먼지, 꽃가루 등으로 호흡기가 불편해 목캔디를 찾는 소비자가 많다고 판단해 선보인 제품이다.

한편 목캔디는 1988년 출시 이후 건강 이미지를 앞세워 목보호 캔디의 대명사로 자리잡았으며, 지난해만 220억원의 매출을 올릴 정도로 인기가 좋은 제품이다. 

목캔디 매출이 꾸준히 오름세를 보이는 것은 소비층이 확대되고 있기 때문이다. 목캔디의 소비층을 면면히 살펴보면, 운전자, 수험생, 흡연자, 교사, 목감기환자 등 다양하다. 특히 최근엔 황사가 잦아지면서 황사 대비 필수품으로 자리잡는 등 소비층이 넓어지는 추세다.

차량용 목캔디는 목캔디를 애용하는 소비자는 물론 자동차 마니아들에게도 좋은 제품이 될 것으로 보여 매출이 10% 이상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 <끝>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23:59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23:59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23:59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23:59 03/03
  • 금 : 61.41하락 2.8223:59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