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간판 디자이너, 서울모터쇼 온다

 
  • 지영호|조회수 : 4,606|입력 : 2013.03.22 13:0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이안 칼럼 재규어 디자인 총괄 디렉터(Director of Design)와 데이비드 새딩턴 랜드로버 디자인 스튜디오 디렉터가 서울모터쇼 기간에 맞춰 한국을 처음으로 방문한다고 22일 밝혔다.

 

재규어와 랜드로버의 디자인을 이끌고 있는 이안 칼럼과 데이비드 새딩턴은 서울모터쇼를 방문해 국내에 처음 공개되는 재규어 F-타입과 XJ 얼티밋, 지난 달 국내 출시한 4세대 올 뉴 레인지로버의 차량 발표를 28일 직접 진행한다. 

오후에는 직접 디자인한 차량을 통해 자동차 디자인 철학과 역량을 공유하는 ‘디자인 마스터 클래스’를 개최할 예정이다.

데이비드 맥킨타이어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대표는 “세계 최고의 자동차 디자인 대가들이 서울모터쇼를 찾는다는 것은 재규어 랜드로버가 모터쇼에서 선보이는 차량의 높은 가치와 빠른 성장세의 한국 시장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의미하는 것”이라며 “서울모터쇼를 통해 재규어와 랜드로버가 가진 디자인 역량과 미래 디자인에 대한 철학을 국내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안 칼럼은 1999년 재규어 수석 디자이너로 임명된 이후 뉴 XJ, 뉴 S-타입 페이스 리프트를 시작으로 2007년 혁신적인 디자인의 XF와 2009년 XJ를 연달아 공개하는 등 재규어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고 있는 디자이너이다. 2012년 영국 탑기어 매거진이 선정한 올해의 인물에 선정됐으며 지난 2008년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KIDP)이 주관하는 ‘굿 디자인 어워즈’에서 럭셔리 스포츠 세단 XF 디자인으로 우수 디자이너상을 수상한 바 있다.

데이비드 새딩턴은 올 뉴 레인지로버와 레인지로버 이보크 등 랜드로버의 변화된 디자인을 이끈 랜드로버 디자인 스튜디오 디렉터다. 지난 1995년 로버 200의 양산형 디자인을 포함해 랜드로버 전 라인업 디자인에 참여하고 있다.

 

한편 재규어 코리아는 오는 22일 재규어 페이스북을 통해 이안 칼럼이 직접 녹화한 ‘서울모터쇼 초청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재규어 간판 디자이너, 서울모터쇼 온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