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구, 상대도시에 숲 조성 '그린동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와 대구광역시(시장 김범일)가 상대 도시에 숲을 조성하는 '그린 동맹' 사업을 전개한다.

광주시와 대구시는 두 도시의 우의와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달빛동맹 공동 아젠다 중 환경생태분야 협력과제로 ‘광주·대구 시민의 기념 숲’을 상대 도시에 조성한다고 15일 밝혔다

광주시에 조성되는 ‘대구 시민의 기념 숲’은 북구 오룡동 ‘광주 시민의 숲’ 내 1000㎡ 규모 부지에 대구시를 상징하는 팔공산을 형상화한 조형물과 이팝나무, 모감주나무(대구기념물8호) 등을 심는다.

대구시에 조성되는 ‘광주 시민의 기념 숲’은 대구 중심부에 위치한 두류공원에 무등산국립공원의 주상절리대(입석대) 조형물과 5․18민주화운동 기념물, 시목인 은행나무 등을 심을 예정이다. 대구시는 숲에 이르는 길을 ‘달빛동맹의 길’로 명명하고 포토존도 함께 조성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두 도시는 ‘광주·대구 시민의 기념 숲 조성’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오는 6월말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11월까지 기념 숲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강운태 광주시장과 김범일 대구시장은 지난달 27일 광주와 대구의 중간 지점인 함양에서 만나 ‘달빛 동맹’강화를 통해 새로운 남부권 시대를 열어가기 위한 5개 분야 12개 사업의 ‘공동협력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