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증권, 일본 운용사 초청 ‘일본 경제 전망’ 세미나 개최

 
  • 유병철|조회수 : 1,203|입력 : 2013.04.16 10:4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일본 정부의 강력한 경기 부양 조치로 인해 일본 증시의 상승세가 이어짐에 따라 국내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런 움직임에 따라 유진투자증권은 일본 현지 자산운용업계 애널리스트와 관계자를 초청해 오는 18일 여의도 본사에서 ‘일본 경제 전망’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 세미나는 미즈호리서치&컨설팅의 츠루타 노리히로 리서치 조사부장과 신코 투신의 타카노 마사토 국제업무부장이 강사로 나서 일본을 포함한 글로벌 증시, 환율 전망에 대해 강의할 예정이다.

신코투신은 미즈호 파이낸셜그룹 계열사로 운용자산 규모가 30조원에 달하는 일본 6위의 자산운용사다.

이 세미나를 기획한 이재길 법인영업본부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임직원들이 고객들에게 일본시장에 대해 보다 자세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일본 증시 전망을 통해 향후 글로벌 경기흐름과 엔화 변화에 따른 한국시장의 영향을 이해하고 판단하는 데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진투자증권은 일본 아이자와증권과의 업무제휴와 상호 지분 매입 등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유대 관계를 강화해 나가는 등 해외시장과의 교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8월과 10월에도 일본 증권사 애널리스트를 초청해 일본 경제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