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협력사 위해 2천억 '동반성장펀드' 조성

 
  • 김진욱|조회수 : 2,245|입력 : 2013.04.16 11:0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가 2·3차 협력회사 자금지원을 위한 20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조성한다.

LG전자·LG디스플레이·LG화학·LG생활건강 등 LG의 4개사는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LG 2·3차 협력회사 동반성장펀드’를 조성한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LG 4개사의 500여개 2·3차 협력회사는 이번 동반성장펀드를 통해 시중보다 1.9%에서 최대 2.4%의 금리가 감면된 우대 금리로 투자 및 운영자금 등을 대출받을 수 있게 된다. 또 대출심사 통과 3일안에 대출금을 지급해 신속하게 대출이 진행되며, 상환 기간도 연장 가능하다.

이와는 별도로 1차 협력회사 중심의 기존 25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에는 연초 LG이노텍, LG하우시스, LG유플러스 등 3개사가 참여해 3400억원 규모로 확대했다.

이로써 LG는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총 54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운영하며, 중소 협력회사들이 자금 부족으로 사업성장의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자금지원과 함께 LG는 IBK기업은행과 손잡고 2·3차 협력회사의 에너지비용 절감을 위한 무료 ‘에너지 컨설팅’도 시작할 계획이다. 최근 산업용 전기요금이 오르면서 제조원가 상승으로 중소기업들의 비용부담이 가중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협력회사가 ‘에너지 컨설팅’을 신청하면 전기 및 열 진단, 원가절감 컨설팅 등을 통해 에너지비용 절감 방안 수립, 실행을 지원하는 한편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계,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 CDM 탄소저감사업 타당성 검토 등의 ‘청정기술 컨설팅’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에너지 컨설팅을 받은 협력회사들은 평균 10% 가량 에너지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관련 LG는 16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조석제 LG화학 사장, 이혁주 (주)LG 전무, 이한상 LG전자 전무, 이방수 LG디스플레이 전무 등 LG측 관계자와 조준희 IBK기업은행 은행장, 김영규 기업고객본부 부행장, 박수한 본부기업금융센터 본부장 등 IBK기업은행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그린 컨설팅 및 2·3차 협력회사 공동지원을 위한 동반성장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조석제 LG화학 사장은 “동반성장펀드는 피부에 와 닿는 실질적인 금리감면 혜택과 더불어 중소기업의 눈높이에 맞춘 IBK기업은행의 질 높은 금융서비스가 어우러져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협력회사와의 동반성장을 강화하기 위해 상대적으로 자금력이 취약한 2·3차 협력회사들을 집중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