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질환 종합 보장…치매 보장 강화 90세까지

신한생명의 자녀·부모 위한 보험상품

 
  • 심상목|조회수 : 1,446|입력 : 2013.05.04 13:5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요질환 종합 보장…치매 보장 강화 90세까지
 
다양한 사회공헌과 고객감동 서비스를 통해 '따뜻한 보험사'로 거듭나고 있는 신한생명은 '신한아이사랑보험 더블프리미엄'을 판매하고 있다. 업계 최고수준의 암진단금 보장에 태아부터 100세까지 재해사고와 주요질환을 종합보장한다.

이 상품은 고액의 치료비가 소요되는 백혈병과 골수암, 위암, 간암, 폐암 등 5대 암에 대해 1억원이 보장된다. 일반암에 대해서는 5000만원을 보장한다. 특약에 가입하면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등 3대 질병에 대해 각각 1000만원의 진단금이 지급된다.

교통사고로 인한 장애가 발생하면 최고 1억원이 지급된다. 통원특약 가입시 아토피와 천식, 폐렴, 비염 등 남성과 여성에서 모두 발병 가능성이 높은 주요질환에 대한 통원 급여금이 지급된다.

선택특약에 가입하면 각종 질병과 재해사고로 인한 입원비, 수술비에 재해골절까지 보장이 가능하다. 어린이에게 발생하기 쉬운 충전, 크라운, 발치 등 치아치료에 대비할 수도 있다. 여기에 응급실 치료비와 항암치료, 선천이상진단 등을 한번 가입으로 평생 보장받을 수 있다.

신한금융그룹 차원에서 진행 중인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기 위해 장애인 및 장애인 가족에 대해서는 주계약 보험료의 5%를 할인해주는 '장애인 우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명 이상의 자녀를 둔 고객은 다자녀 보험료 할인혜택을 받고 기초생활수급자는 주계약보험료의 5%를 저소득층 우대특약을 통해 할인해준다.

신한생명은 가정의 달을 맞아 부모님에게 선물할 만한 보험상품도 판매 중이다. '신한Big플러스실버보험'이 그것으로, 중증치매 진단 시 일시금 3000만원을 보장함과 동시에 납입면제 혜택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조기치료가 필요한 경증치매부터 중증치매 등 치매관련 보장이 확대됐으며 특약가입 시 노인성 8대 질병과 사망위험까지 종합보장한다. 가입자가 치매를 조기발견하거나 경증치매 진단시 300만원을 지급한다. 중증치매에 걸리면 간병비와 진료비로 3000만원을 일시금으로 지원한다.

만약 보험기간 중 피보험자가 사망하면 1000만원과 이미 납입한 보험료를 사망보험금으로 지원해 장례비 등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고혈압과 당뇨병 등 노인성 8대 질병과 재해로 인한 수술시에는 수술급여금을 보장한다.

기존 실버보험의 경우 만 45세부터 70세까지만 가입이 가능했지만, 이 상품은 가입연령을 확대해 20세부터 70세까지 가입할 수 있고 보험료 인상 없이 최대 9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만약 40세 고객이 80세 만기 20년납으로 순수보장형 상품에 가입하면 보험료는 남자 1만200원, 여자 1만1200원으로 저렴한 수준이다.

☞ 본 기사는 <머니위크>(www.moneyweek.co.kr) 제278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8:0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8:0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8:0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3 05/10
  • 금 : 65.90하락 1.2718:03 05/10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