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교환사채 발행 소식에 52주 신저가 ↓

 
  • 유병철|조회수 : 1,654|입력 : 2013.05.02 11:0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상선이 교환사채(EB) 발행 소식에 급락세다.

2일 오전 10시57분 현재 현대상선은 전거래일대비 8.88% 내린 934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9270원까지 떨어지며 지난달 29일 기록한 52주 신저가도 갈아치운 상태다.

이날 현대상선의 급락세는 이 회사가 각종 자금 유치에 나섰다는 소식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현대상선은 지난달 30일 유상증자 추진 보도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유상증자를 추진하지 않는다"고 공시했다.

대신 같은날 자사가 보유한 KB금융지주 보통주식을 담보로 1304억원 규모의 EB를 싱가포르 증권거래소에서 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업계에는 현재 이 회사가 각종 자금유치를 추진중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해운업계 등에 따르면 현대상선은 현대그룹 계열사인 현대증권 지분을 기초로 400억~500억원 규모의 EB를 발행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날 오전 한국거래소는 현대상선에 대해 현대증권 EB발행 추진 보도 관련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시한은 이날 오후 6시까지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