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미국서 화물보안 ‘인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진은 미국 국토안보부(DHS)로부터 대 테러 민간파트너십인 C-TPAT 인증을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01년 미국 국토안보부 세관·국경보호국(CBP)의 테러 예방 화물 보안프로그램인 C-TPAT(Customs Trade Partnership Against Terrorism) 인증은 9·11 테러 이후 무기 등이 미국으로 반입되는 것을 방지하려는 목적으로 제정됐다.

전세계 9000여개의 기업이 회원사로 인증돼 있는 C-TPAT는 해당 기업에 대해 신속한 통관 및 사전 검색시스템 가동 등의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C-TPAT 인증을 획득한 한진은 미국으로 화물 반입시 최우선 순위 통관과 함께 세관 검사지정의 경우에도 비회원사 대비 소요시간 단축 등의 차별화된 혜택을 받게 된다. 통관시 문제가 발생하더라도 세관·국경보호국 직원의 지원으로 정확하고 신속한 해결이 가능하다.

한진 관계자는 “이번 C-TPAT 인증을 통해 통관절차 간소화 및 대기시간 단축 등 고객에게 보다 신속하고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미국 내 다국적 기업을 대상으로 영업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274.14상승 15.5110:55 06/16
  • 코스닥 : 997.40상승 0.0310:55 06/16
  • 원달러 : 1117.70상승 0.710:55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0:55 06/16
  • 금 : 71.79하락 0.2210:55 06/16
  • [머니S포토] 교섭단체 송영길 "청년 재난의 시대, '청년특임장관' 신설해야"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9' 출시…가격은 5694~7608만원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국민의힘 지도부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교섭단체 송영길 "청년 재난의 시대, '청년특임장관' 신설해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