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머리 탈모, 자연스런 헤어라인 고려한 모발이식으로 해결

 
  • 머니S 강인귀|조회수 : 3,717|입력 : 2013.06.15 15:0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보자르 성형외과
사진제공=보자르 성형외과
앞머리가 많이 빠지는 탓에 이마가 점점 넓어지고 있어 고민인 30대 초반의 K씨.

그는 "앞머리 탈모가 시작된 지 거의 1년이 된 것 같은데 넓어진 이마를 보고 있으면 마음이 답답하다"며 "그런데 보통 남자들은 M자 형태 탈모가 흔하다는데 지금 상태를 보면 완연한 M자 탈모는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배강익 보자르성형외과 원장은 "남성형 탈모라고 해서 무조건 M자 형태가 나타나는 것은 아니다"며 "이마의 가운데 부분부터 탈모가 진행되는 형태도 있으며 이 밖에도 다양한 유형으로 나타난다"고 덧붙였다.

이어 "앞머리는 눈에 잘 띄는 부분으로 모발의 방향과 굵기 등을 고려해 자연스러운 라인과 앞머리 연출이 가능하게끔 이식하는 것이 관건"이라고 강조했다.

앞머리 탈모는 계속해서 헤어라인이 후퇴하는 것이 특징으로 전문의의 진단에 따라 헤어라인 모발이식수술을 진행하는 것이 좋은데, 앞머리 쪽 모발이식의 경우 젊은 나이일수록 고밀도 이식이 필요한 경우가 많다. 이때 많은 양의 모발을 이식해 버리면 추후 탈모가 많이 진행됐을 때 이식할 모발의 양이 부족할 수 있어 모발이식수술 계획을 신중히 세워야 한다는 것이 배 원장의 의견이다. 

그는 "최근 선천적으로 넓은 이마 혹은 불규칙한 이마 라인으로 고민하는 여성들도 헤어라인 모발이식을 찾고 있는데, 넓은 이마를 좁게 만들고 불규칙한 이마라인을 채워 보다 부드럽고 여성스러운 이미지를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남성들의 앞머리 탈모의 경우 부족한 모발을 채워주는 목적이 강한 반면 여성들의 헤어라인 모발이식은 미용적 측면이 더욱 강조되는 만큼 수술 전 충분한 상담을 통해 디자인을 결정하고 환자의 전체적인 얼굴형과 기존 헤어라인의 형태 등을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고 배 원장은 조언했다.

모발이식은 집도의의 경험과 노하우가 큰 영향을 미친다는 점을 기억하고, 반드시 모발이식수술에 있어 일가견 있는 전문의에게 수술을 받는 것이 효과를 높이는 동시에 재수술의 위험도를 낮출 수 있는 현명한 방법임을 명심해야 한다.

한편 보자르성형외과는 서울 압구정을 비롯해 대전 둔산, 부산 서면, 인천, 대구 중구, 수원, 광주, 울산 등지에서도 동일한 시스템으로 운영되는 네트워크 모발이식 전문병원이다.
앞머리 탈모, 자연스런 헤어라인 고려한 모발이식으로 해결

 

  • 0%
  • 0%
  • 코스피 : 2636.52상승 24.0714:17 05/27
  • 코스닥 : 874.16상승 2.7314:17 05/27
  • 원달러 : 1255.10하락 11.914:17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4:17 05/27
  • 금 : 1847.60상승 1.314:17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