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배당금 전액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이 3년 연속 미래에셋자산운용에서 받는 배당금 전액을 기부한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7일 열린 정기주주총회 이후 박현주 회장이 올해 받게되는 배당금 34억3000만원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현주 회장은 지난 2008년 직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2010년부터 배당금 전액을 이 땅의 젊은이를 위해 사용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으며, 올해가 3번째 기부다. 2011년과 2012년에도 각각 배당금 전액인 61억9000만원과 41억원을 기부금으로 내놓아, 올해 기부하는 배당금을 포함하면 3년간 137억원에 달하는 금액을 기부하게 된다.

배당금은 미래에셋박현주재단에 기부해 장학생 육성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며, 특히 올 해는 회사의 성장에 기여했지만 사고나 질병 등으로 형편이 어려운 임직원들에게도 일부 전달할 예정이다.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은 창업 초기인 2000년 ‘배려가 있자본주의’라는 사회공헌 철학을 실천하고자 75억원에 달하는 사재를 출연, 미래에박현주재단을 설립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