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여수 율촌 ‘검은 비’ 인근 H사 매립시설 분진 유력

환경부-영산강유역환경청 원인 조사 결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6월 11일 전남 여수시 율촌면 일대에 내렸던 검은 비의 원인은 인근 율촌산단에 위치한 H사의 폐기물 매립시설이 유력한 것으로 조사됐다.
 
영산강유역환경청은 30일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과 분진성분 및 분진 대기이동경로 분석과 주민제보, CCTV 등을 종합한 결과 율촌면 일대 검은 비 원인은 인근 율촌산단에 있는  H사의  매립장이 발생원으로 가장 유력한 것으로 파악돼 폐기물관리법 위반 혐의로 고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다만, 현장훼손 등의 사유로 사건당시 피의현장에 폭발이 있었는지의 여부를 직접적으로 특정하기는 불가능한 상황으로 판단된다는 국과수의 의견에 따라, 이에 대해 집중적으로 수사를 진행 할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과 영산강유역환경청은 이번 검은 비가 율촌면사무소를 중심으로 검은색 모래와 쇳가루로 추정되는 분진이 빗물과 함께 차량,농작물 및 건물 등에 낙하한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사고원인조사를,여수시 등은 농작물 피해 및 환경영향조사를 각각 실시했다.
 
특히 과학원과 영산강청 등에서는 사고원인 규명을 위해 피해지역 등의 분진시료조사 및 대기이동경로 분석을 실시했고, 검은 비가 내린 11일 오후 8시 전후로 H사 매립장에서 폭발음에 이어 화염과 함께 검은색의 먼지가 치솟는 것을 목격했다는 주민제보에 따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는 폭발 유무에 대한 현지조사 등을 진행했다. 
 
한편, 여수시는 분진 낙하 피해지역의 지하수.하천수.토양 등의 주변환경에 미치는 영향은 없는 것으로 파악했으며, 농작물 피해여부 확인 등을 위한 중금속 잔류량 검사 등은 확인 중이다.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