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중기청 수출지원센터, 원스톱 지원체계 구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중소기업청에 설치된 수출지원센터가 다음달부터 '원스톱 지원기관'으로 새롭게 출범한다.

25일 광주전남중소기업청에 따르면  지난 1998년부터 중소기업 수출관련 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광주·전남중소기업청을 비롯한 11개 지방중소기업청에 수출지원센터를 운영해왔다.
 
하지만 수출지원센터가 수출지원기관간의 협력부족과 정부의 수출지원 사업관리 위주로 운영돼 중소기업의 수출현장 애로의 발굴·해소에 다소 미흡했다는 평가를 받아옴에 따라 오는 8월1일부터 원스톱 지원 체계로 거듭나게 된다.

우선 중소기업수출지원센터(중기청)에 역내 중소기업의 글로벌 역량진단을 통한 맞춤형 지원 기능을 강화한다.
 
그동안 중소기업의 역량과 관계없이 지원하던 수출지원 사업을 수출지원기관간 협업을 통해 글로벌 역량을 진단하고, 그 역량에 따른 맞춤형 지원을 하는 방식으로  변경된다. 중소기업의 수출애로를 상시 발굴·해소하고 해결이 어려운 사항은 대통령 주재 무역투자진흥회의 등을 통해 해소키로 했다.

센터내에 수출지원기관의 인력도 대폭 보강된다.

광주·전남중소기업청 등 5개 광역권 수출지원센터에 중진공과 KOTRA는 수출지원단을 설치하고, 수출입은행과 무역보험공사는 파견인력을 보강한다.

이와 함께 수출지원센터장(지방청장)이 수출지원기관의 협업을 지휘·감독할 수 있도록 수출지원기관의 협업업무 경영평가 권한을 부여하고,지역별 수출지원협의회를 구성해 정부·지자체 및 수출지원기관의 수출지원 사업 공유 및 조정, 수출애로 해소 등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센터는 앞으로 수출성공기업-초보기업간 수출네트워크를 구성해 마케팅기법, 성공·실패사례 공유 등을 통해 초보기업의 수출성공률을 높힐 계획이다. 
 
이에 따라 광주전남지방중소기업청에 방문하면 중소기업청, KOTRA, 중소기업진흥공단,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등 수출지원기관의 수출판로확대를 위한 지원 및 애로사항을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이의준 광주전남지방중소기업청장은 "새롭게 개편되는 수출지원센터의 출범은 중소·중견기업의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역별 원스톱 지원체계를 구축한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부처간 칸막이를 벗어나서 중앙부처와 수출지원기관이 협업하는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5:30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5:30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5:30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5:30 07/27
  • 금 : 71.59하락 0.6615:30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