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北에 2억원 규모 의약품 지원

 
  • 박성필|조회수 : 1,032|입력 : 2013.08.01 10:0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1일 인천항에서 열린 평양 만경대어린이병원 의약품 북송식에서 (왼쪽부터) 임종호 한미약품 상무, 강영식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사무총장, 임종철 한미약품 자문위원, 박창일 평화3000 운영위원장, 엄주현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 사무처장·김선영씨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31일 인천항에서 열린 평양 만경대어린이병원 의약품 북송식에서 (왼쪽부터) 임종호 한미약품 상무, 강영식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사무총장, 임종철 한미약품 자문위원, 박창일 평화3000 운영위원장, 엄주현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 사무처장·김선영씨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미약품(대표이사 사장 이관순)은 평양 만경대어린이종합병원에 2억원 규모의 의약품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한미약품은 지난달 31일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와 함께 인천항에서 북녘 어린이 지원용 물자 북송식을 갖고 약 2억원 규모의 의약품을 북한 측에 전달했다.

이번에 지원되는 의약품은 정장제(메디락포포)와 영양수액제이며 중국 단둥시를 거쳐 평양 만경대어린이종합병원에 전달된다.

임종호 한미약품 상무는 “이번 의약품 지원을 통해 북녘 어린이들이 보다 건강하게 성장하길 기대한다”며 “인도주의 차원에서 북녘 의약품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경표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 이사장은 “북녘 어린이들의 건강 문제는 남북 정세와는 별개로 접근해야 할 인도주의적 사업”이라며 “북녘 어린이들을 위한 의약품 지원사업을 함께 해 온 한미약품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미약품은 지난 10여년간 어린이의약품지원본부와 함께 북한 의약품 지원 사업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북한 수해지역 주민을 위해 25톤 트럭 6대분의 13억원 규모 의약품을 전달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161.41상승 14.0412:58 05/06
  • 코스닥 : 964.66하락 2.5412:58 05/06
  • 원달러 : 1125.40상승 2.812:58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2:58 05/06
  • 금 : 67.76상승 3.3812:58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