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호텔 재개장, 미리 가봤더니…

 
  • 문혜원|조회수 : 22,243|입력 : 2013.08.01 10:2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그제큐티브 라운지
이그제큐티브 라운지
'최고급', '일류', '럭셔리'….

재개관한 신라호텔을 수식하는 데 이 세 단어는 빠지지 않았다. 7개월간 835억원을 들인 만큼 최고급 럭셔리호텔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은 호텔 곳곳에서 찾을 수 있었다.

'일상이 최고가 되는 순간'을 콘셉트로 한 이번 리뉴얼은 비즈니스, 객실, 여가 등 어느 한 분야도 빼놓지 않고 최고가 되려는 욕심이 엿보인다.
 
오픈을 하루 앞둔 지난 7월31일 베일에 싸인 신라호텔을 다녀왔다.

자줏빛 벽돌색 외관은 그대로여서 '리뉴얼을 한 게 맞나?'라는 의구심이 들지만, 객실 내 스위치 하나를 고르는 데도 50개의 샘플을 추려 수없는 테스트를 거칠 정도로 세심한 변화를 줬다는 후문이다.
 
가장 큰 변화는 단연 객실에 있다. 객실 디자인은 포시즌즈호텔을 디자인한 피터 레미디우스가 맡아 현대적인 미를 더했다.

신라호텔 그랜드 디럭스룸
신라호텔 그랜드 디럭스룸
객실 크기를 넓혀 가장 규모가 작았던 수페리어룸(26.45㎡·8평)을 없애고 디럭스룸(36㎡·11평)이 가장 기본형 객실이 됐다. 일반 디럭스룸과 그랜드 디럭스룸(53㎡·16평) 사이에는 비즈니스 디럭스룸(43㎡·13평)을 신설, 고급스러운 비즈니스 환경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여유로운 휴식 및 업무 공간 구성에 역점을 뒀다.
 
객실 내 TV도 55인치와 65인치 대형 스마트 TV로 교체했다. 국내 호텔 중 최대 크기의 스마트 TV다.

무엇보다 최상의 수면환경을 조성하는 데 세심한 주의를 기울였다는 설명이다. 몸에 직접 닿는 침구류를 국내 최고 수준으로 구성한 것. 80수 400TC 겹패딩 형식으로 촉감이 한결 부드러웠다. 또 매트리스와 이불 사이에 거위털 패드를 추가해 몸을 가볍게 감싸는 듯한 느낌을 줘 안락감을 극대화했다. 그동안 서울 신라호텔의 문제점으로 지적돼 온 중앙 냉난방 시스템도 개별 냉난방 시스템으로 교체했다.

손길이 닿는 모든 것에 '최고급'을 지향하니 가격 역시 배로 뛰었다. 서머패키지 기준, 최고 70%까지 올랐다. 하바나 패키지는 방 크기가 가장 작은 디럭스룸 기준, 1박 투숙비가 최소 35만원부터 60만원이다. 

신라호텔 관계자는 "높은 가격에도 재개장에 대한 호기심과 여름 성수기 고객으로 패키지는 이미 예약이 찼다"고 귀뜸했다.
어번 아일랜드
어번 아일랜드
이밖에 야외수영장은 '어번 아일랜드'(Urban Island)라는 새 이름으로 선보이면서 수영뿐 아니라 아웃도어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이를 위해 아웃도어 다이닝을 즐길 수 있도록 비스트로, 바(Bar)를 마련했고 럭셔리 카바나를 구성했다. 카바나 이용금액은 위치와 크기별로 30만~60만원에 달해 객실비용과 맞먹는다. 

신라호텔 관계자는 "야외수영장은 레저를 위한 공간이라는 고정관념을 깨고 미국 라스베이거스처럼 고품격 비즈니스 마이스(MICE/Meeting, Incentives, Convention, Exhibition) 공간으로도 활용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최태영 서울신라호텔 총지배인은 "한국 호텔시장은 럭셔리 호텔의 무덤으로 이뤄내기 힘든 시장"이라며 "한국 토종 브랜드로서 최초로 럭셔리 브랜드에 도전하는 자리"라고 자평했다. 그는 이어 "한국은 물론 아시아에서 톱이 될 날이 머지 않았다"고 자신했다.
 
 

  • 0%
  • 0%
  • 코스피 : 3252.30상승 55.114:02 05/10
  • 코스닥 : 991.05상승 12.7514:02 05/10
  • 원달러 : 1114.80하락 6.514:02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4:02 05/10
  • 금 : 65.90하락 1.2714:02 05/10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文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빨랐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 [머니S포토] '연대와 공생의 국정비전 제안'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