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데뷔 첫해 10승…한국인 메이저리거 최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현진(26·LA다저스)이 한국인 최초로 메이저리거 데뷔 첫해 10승을 달성했다. 아시아 투수로는 올 시즌 네번째다.

류현진은 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 시카고 리글리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류현진은 팀이 6-2로 앞선 6회말 1사 1,2루에서 마운드를 J.P.하월에게 넘기고 내려오기까지 5⅓이닝 동안 11피안타 6탈삼진 무사사구 2실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류현진은 역대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 한국인 투수 중 최초로 데뷔 첫해에 10승 달성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2003년 당시 뉴욕 메츠 소속이었던 서재응(현 KIA 타이거즈)이 세웠던 한국인 루키 시즌 최다승(9승) 기록도 10년 만에 갈아 치웠다.

이날 류현진 경기의 하이라이트는 4회 초 1사 1, 2루 아드리안 곤잘레스의 안타에 홈 득점을 올리는 장면이었다. 컵스 중견수 데이빗 데헤수스가 곤잘레스의 안타에 실책을 범하는 사이 류현진은 주루 센스를 보여주며 홈을 밟았다.
 
류현진의 데뷔 첫해 10승 달성을 지켜본 팬들은 "류현진 데뷔 첫해 10승 자랑스럽다" "류현진 데뷔 첫해 10승, 역시 몬스터답다" "류현진 데뷔 첫 해 10승 넘어 20승 가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