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철 경매 '사실무근'…동명이인으로 밝혀져

 
  • 노재웅|조회수 : 2,312|입력 : 2013.08.26 10:3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3일 보도된 개그맨 김영철의 32억원 단독주택 낙찰건은 사실무근인 것으로 밝혀졌다. 공교롭게도 경매 낙찰자가 개그맨 김영철과 동명이인이어서 생긴 오해였다.

이날 보도자료를 배포한 지지옥션 측은 “경매 법정에 개그맨 김영철씨가 참석하셨고 저희 직원과 경매에 관한 이야기를 했다”며 “낙찰자로 김영철이라는 이름이 발표돼 동일인으로 오해했다”고 해명했다.

한편 개그맨 김영철이 낙찰한 것으로 오해를 산 이 집은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 위치한 단독주택으로 감정가 38억2720만원에서 한차례 유찰된 이후 32억100만원에 최고가 입찰됐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