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숙 공약, 영화 속 의상 입고 유아인과 서울시내 질주...패션이 어떻길래?

 
  • 이지은|조회수 : 2,648|입력 : 2013.09.02 13:1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김해숙이 공약을 내걸었다. 2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깡철이'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김해숙이 ‘300만 돌파’ 공약을 전했다.


영화 ‘깡철이’에서 자칭 김태희, 정신은 오락가락해도 스타일만은 놓치지 않는 엄마 순이를 연기한 김해숙은 "300만 관객을 돌파할 경우 영화 속 의상 그대로 입고 유아인과 극중 나오는 오토바이를 타고 서울 시내를 돌겠다. 경찰서에 가는 일이 있더라도 하겠다"고 공약했다.


이에 유아인은 "엄마가 하시는대로 하겠다. 12.5km를 돌겠다"고 거들었다. 김정태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로 해서 강변북로로 가는 건 어떤가. 불법적으로 들어가야 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금일 제작보고회에는 안권태 감독을 비롯 배우 유아인, 김해숙, 김정태, 김성오, 이시언, 정유미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편, '깡철이'는 가진 것 없어도 깡 하나만은 남부럽지 않은 부산 사나이 강철(유아인)이 세상에서 가장 사랑하는 여인인 엄마 순이 씨(김해숙)를 지키기 위해 자신의 인생을 건 위기의 순간을 맞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우리 형'을 연출한 안권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오는 10월 개봉한다.

<사진=서국화 인턴기자>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