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왜곡 교학사 간행 고교 교과서 검정 취소 촉구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 국회 정론관서 기자회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역사왜곡 교학사 간행 고교 교과서 검정 취소 촉구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와 광주시교육청, 여야 국회의원, 광주지역 시민사회단체 관계자로 구성된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교과서왜곡대응위원회(위원장 김영진)’는 5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한민국 역사를 왜곡·축소한 교학사 간행 고등학교 교과서 검정통과는 반드시 취소돼야 한다”고 밝혔다.

교과서왜곡대응위원회는 이날 “새 교과서는 5․18민주화운동과 일제하 독립운동, 광복과 건국, 4․19혁명, 군사독재정권, 민주화 운동 등에 대한 기술에서 심각한 역사 왜곡행위가 있다고 판단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교과서왜곡대응위원회 소속 김영진 5․18아카이브설립추진위원장, 남종성 광주교단협의회 상임부회장, 안성례 전 시의원, 무진스님, 김영룡 호남4․19혁명단체총연합회 상임대표 등은 회견에서 “역사교과서 검정은 무엇보다도 역사적 진위여부가 최우선시 돼야 한다”며 “우리나라 및 동아시아 등 세계민주화에 지대한 영향을 미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된 자랑스러운 5․18민주화운동 등 우리 역사를 왜곡한 역사교과서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교과서왜곡대응위원회는 회견에 앞서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를 방문하고 “새 교과서의 기술은 역사 왜곡일 뿐만 아니라 역사 후퇴이자 반역사적 도발”이라며 교과서 검정 취소를 위한 정치권의 대응을 촉구했다.

교과서왜곡대응위원회는 앞으로 광복회, 4․19혁명단체, YMCA, YWCA등 모든 시민사회단체와 공동으로 교학사 교재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 등 법률적인 조치 검토, 교과서 채택 무력화 작업 등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