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비·피셔프라이스 공동기획 ‘첫 아기 놀이책’ 출시

피셔프라이스와 국내 최초 콜라보레이션, 0세부터 3세까지 영아기 성장 발달용

 
  • 강인귀|조회수 : 3,324|입력 : 2013.09.12 09:5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미지제공=애플비
이미지제공=애플비

유아서적 전문 출판사 ㈜애플비(www.applebeebook.co.kr)는 세계적인 완구회사 ‘피셔프라이스’와 함께 공동으로 기획, 제작한 토이북 ‘피셔프라이스 첫 아기 놀이책’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피셔프라이스는 세계 1위의 영유아 완구 브랜드로 미국 가정의 96%가 보유한 미국판 국민 완구로, 이번 놀이책은 한국의 국민 아기책 ‘애플비’가 보유한 아기책 분야의 교육적인 노하우와 도서 컨텐츠 그리고 피셔프라이스만의 완구 캐릭터와 그림 컨텐츠 등이 결합된 최초의 콜라보레이션 놀이책이다.

애플비 측은 특히 사전에 소비자들과 직접 만나 아이와 엄마가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기획했으며, 0세부터 3세까지 영아기 아이들의 성장발달에 가장 중요한 오감발달, 두뇌자극, 언어능력 향상을 위해 초점책부터 촉감볼, 보드북, 울타리 그림책 총 4종으로 다채롭고 알차게 구성했다고 설명했다. 

<폭신폭신 딸랑딸랑 촉각볼>(0~3세/29,800원)은 아이가 보고, 듣고, 만지며 놀 수 있는 촉각볼 3개와 초점책 2권이 들어 있다. 명암이 뚜렷한 패턴과 선명한 컬러의 동물 그림이 영아에게 꼭 필요한 초점을 또렷하게 발달시키고 시각 발달을 자극하는 책이다. 또 촉각볼에는 각 면마다 다양한 재질과 요철 등으로 촉감을 자극하고 다양한 소재로 바스락거리거나 딸랑딸랑 소리를 통해 청각도 자극한다.

<사는 곳이 달라요>(1~4세/9,800원)는 귀여운 동물 캐릭터 그림이 아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동물들이 살아가는 환경의 소중함을 일깨워줄 수 있는 책이다. 또 울타리처럼 둥글게 세워 놓을 수 있는 병풍 그림책인 <우리 아이 첫 울타리 그림책>(0~3세/각 9,800원)은 꽃이나 구름과 같이 아름다운 자연그림을 한글과 영어로 수를 세어 보고 말을 읽힐 수는 숫자 버전과 사자나 하마, 기린 등의 동물 이름을 한글과 영어로 말하고 울음소리를 흉내 낼 수 있는 놀이책이다.

애플비는 이번에 출간된 총 4가지의 단행본을 모두 엮어 구성된 ‘첫 아기 놀이책 세트’(정가 59,200원)도 함께 선보인다.

㈜애플비의 마케팅 담당 김석 팀장은 “이번 세계적인 완구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애플비의 브랜드 파워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특히 기획 과정에서 실 사용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는 등 최고의 품질을 위해 힘써 육아 과정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공동기획 세트 및 단행본은 애플비 홈페이지를 비롯해 온오프라인 서점을 통해 10% 할인된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3266.18상승 7.5509:30 06/16
  • 코스닥 : 998.84상승 1.4709:30 06/16
  • 원달러 : 1117.50상승 0.509:30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09:30 06/16
  • 금 : 71.79하락 0.2209:30 06/16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국민의힘 지도부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국민의힘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