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스미싱 문자 급증…소비자 피해 주의보

 
  • 머니S 노재웅|조회수 : 2,287|입력 : 2013.09.19 13:1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연휴 동안 신종 사기수법인 스미싱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요구된다.

경찰청은 지난해 추석 연휴 동안 인터넷 사기 피해상담이 급증한 바 있기에 이번 연휴에도 스미싱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하고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스미싱은 휴대전화에 웹사이트 링크가 담긴 문자메시지가 도착하고 사용자가 이 링크를 클릭하는 순간 악성코드를 심어 소액결제 등으로 유도하는 신종 사기수법이다.

주로 돌잔치 초대, 모바일 청첩장, 주유 상품권, 열차 승차권 등 사용자가 혹할 만한 내용으로 스미싱이 시도된다.

특히 추석 연휴 동안에는 택배 안내 등으로 가장한 스미싱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된다. ‘택배 배송경로 실시간 확인’, ‘추석맞이 무료 일회성 비밀번호(OTP) 제공 이벤트’ 등의 문자메시지를 이번 추석 연휴 동안 발생할 스미싱의 주요 유형으로 경찰은 파악하고 있다.

더 자세한 인터넷 사기 및 스미싱 관련 정보를 얻으려면 경찰청 넷두루미, 서울시 전자상거래센터, 더치트 등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된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