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석 "영화가 영화인 만큼 웃지 않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김윤석은 역시 프로였다. 9월 24일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의 언론시사회에 배우 김윤석이 참석했다.


이날 김윤석은 자신이연기한 석태라는 인물에 대해 "석태를 연기하며 연극을 하며 극단 생활을 할 때와 비슷한 느낌을 받았다"며 "연극을 할 때, 아무것도 가진게 없었지만끓어오르는 열정이 있었다. 석태에게서 그런 집착을 많이 느꼈다"고 말했다.


또, 포토타임 도중 "영화가 영화인 만큼 많이 웃지는 않겠습니다. 이해해주세요"라고 말해 긴장한 듯 굳은 표정을 해명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화이'는 다섯 명의 범죄자 아빠들의 품에서 자란 소년 화이가 자신의 과거에 대한 비밀을 알게 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작품. 오는 10월 9일 개봉한다.

<사진=서국화 인턴기자>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