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호남·전라선에 노후열차 배차 시정” 촉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는 ‘내구연한(25년)이 1~3년 남은 무궁화·새마을호 등 일반열차 가운데 1989~1991년에 제작된 노후객차 총 75량 중 53량(70.6%)이 호남·전라선에 집중 배차된 것으로 확인됐다’는 27일자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코레일(한국철도공사) 측에 이를 시정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강 시장은 “이러한 일이 발생된 데 대해 150만 시민은 물론 호남지역 주민 모두는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며 “내구연한이 3년도 남지 않은 노후차량 70% 이상이 호남·전라선에 배차된 데 대해  우리 시는 코레일 측에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하며, 그 결과를 지켜볼 것”이라고 강력히 항의했다.

광주시는 이날 호남·전라선 노후열차 집중 배차의 시정을 촉구하는 공문을 즉시 발송했다.

 
 

  • 0%
  • 0%
  • 코스피 : 2444.74상승 0.8210:21 03/30
  • 코스닥 : 850.36상승 6.4210:21 03/30
  • 원달러 : 1305.60상승 2.910:21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0:21 03/30
  • 금 : 1984.50하락 5.910:21 03/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