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보금자리 공공분양 15%이하로 축소

 
  • 머니S 박성필|조회수 : 2,378|입력 : 2013.09.29 12:0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보금자리주택지구 공공분양주택 공급비율이 현행 지구 전체주택의 25% 이상에서 15% 이하로 축소된다.

29일 국토교통부는 보금자리주택지구 내 공공분양주택 공급비율을 축소하는 내용의 '보금자리주택건설 등에 관한 특별법시행령' 개정안을 오는 30일부터 40일 동안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은 4·1대책과 7·24대책의 후속조치로 민간분양시장 교란 등의 논란을 제공한 공공분양주택 물량을 축소하는 대신 공공임대 또는 민간분양으로 전환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제도개선이 시행되면 LH공사 등 공공부문은 공공임대주택 조기준공 및 행복주택 건설에 역량을 집중해 주택시장 정상화와 중장기 전월세시장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