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 15년차 돼야 신입연봉 2배

 
  • 문혜원|조회수 : 2,218|입력 : 2013.10.01 16:1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직장인이 신입사원시절 연봉의 2배를 받으려면 경력 15년차가 돼야 한다는 분석결과가 나왔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연봉통계 서비스에 등록된 2012년 연봉정보 199만2255건을 분석한 결과 경력 17년차에 연봉이 급격하게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력 17년차에 연봉이 급격하게 높아지는 이유는 많은 직장인이 이 시기에 부장급 이상의 관리자로 승진하기 때문이라는 게 잡코리아의 설명이다.

연차별 평균연봉은 경력 1년차 직장인이 2847만원이고, 15년차가 5701만원으로 신입사원 시절 연봉의 2배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봉이 상승 곡선을 그리다 정점을 찍고 낮아지는 시점은 경력 27년차였다. 이때는 연봉이 최고점을 찍는 26년차(8338만원)보다 5.7% 낮아진다.

이밖에 직급별 평균연봉은 사원급(경력 1∼4년 미만) 2911만원, 대리급(4∼8년 미만) 3868만원, 과장급(8∼12년 미만) 4547만원, 차장급(12∼17년 미만) 5572만원, 부장급(17년 이상) 7733만원 등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3103.04상승 10.3812:02 01/20
  • 코스닥 : 975.94상승 18.1912:02 01/20
  • 원달러 : 1099.40하락 3.512:02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2:02 01/20
  • 금 : 55.19상승 112:02 01/20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文정부 3개부처 개각…문체부 박양우 후임 '황희' 재선 의원 내정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비은행권 대상 외화유동성 모니터링 지표 도입"
  • [머니S포토] 환경 장관 후보 청문회 참석한 '한정애'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