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정형돈, 지디 이어 대세 아이돌까지 '도니에게 푹'

 
  • 서국화|조회수 : 8,056|입력 : 2013.10.02 12:0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아이돌 그룹 엑소케이(EXO-K)가 MBC '무한도전' 출연 당시 소감을 전했다. 엑소는 2일 발간된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 인터뷰에서 리더 수호는 "예고 없이 '무한도전' 녹화 현장에 찾아갔는데 정형돈이 우리 멤버 12명의 이름을 전부 기억해서 다른 멤버들에게 소개해줬다"며 "이름만 외우는 게 아니라 엑소 멤버들 특징까지 다 기억하고 있었다"며 당시 감격했던 상황을 생생하게 전했다.


과거 엑소는 개그맨 정형돈과 가수 겸 MC 데프콘이 진행하는 MBC뮤직의 '주간 아이돌'에 출연했다. 이때 정형돈은 12명이나 되는 EXO 멤버들을 기억하고 있다가 후에 엑소가 MBC ‘무한도전’에 출연했을 때 무도 멤버들에게 엑소의 이름과 특징을 잘 설명해 엑소를 감동하게 한 바 있다.


한편 팀 내에서 보컬을 맡고있는백현은 '무도 가요제'에 나간다면 가상 파트너로 누구를 고를 것이냐는 질문에 유재석을 꼽으며 "디스코를 장르를 잘 해서”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또 다른 멤버 찬열은 "랩과 힙합을 좋아하기 때문에 존경하는 길 선배와 하고 싶다"고 밝혔다.


또, 멤버 디오는 "같이 작아서 잘 어울릴 것 같다"며 하하를, 세훈은 "뭔가 재미있고 잘 맞을 것 같아서"라며 박명수를 선택했다. 리더 수호도 "나를 막 대해줄 것 같아 재미있을 것 같다"며 박명수를 찍었고 메인 댄서를 맡고 있는 카이는 "1등을 하려고 하면 유재석 선배와, 재미있게 하려 한다면 하하 선배와 짝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사진=하이컷>
 

  • 0%
  • 0%
  • 코스피 : 3142.77상승 10.8910:24 04/12
  • 코스닥 : 994.75상승 5.3610:24 04/12
  • 원달러 : 1122.70상승 1.510:24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0:24 04/12
  • 금 : 60.94하락 0.310:24 04/12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